광고
광고
광고

[자막뉴스] 日 집어삼킨 기록적 폭설...피해 속출에 '아비규환' / YTN

운영자 | 입력 : 2021/01/12 [17:22]

   일본 중북부 지방에 폭설이 시작된 것은 지난 7일부텁니다.

주말 내내 이어진 눈에 아름드리 나무가 쓰러지고, 도심 밖 마을 중에는 고립되거나 전기가 끊긴 곳이 속출했습니다. 고속도로에는 한때 천5백 대 넘는 차량이 옴짝달싹 못한 채 갇히기도 했습니다. 니가타현 일부 지역은 예년의 6배에 달하는 2.2미터를 넘는 눈이 쌓였습니다. 도야마와 후쿠이현에도 적설량 1미터를 넘는 곳이 속출했습니다. 예년과 비교할 때 지역에 따라 2-3배 더 많은 눈이 내린 겁니다. 기록적인 폭설로 인명피해도 잇따랐습니다. 사망자 가운데는 눈을 치우러 나갔다가 계속 쌓이는 눈을 피하지 못하고 매몰돼 숨진 경우가 적지 않았습니다. 일본 기상청은 저기압의 이동에 따라 도쿄 등 동부 지역에도 눈이 쌓일 것으로 예상된다며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도쿄에서 YTN 이경아입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정 총리 “또다른 백신 추가도입 노력…최근 상당한 진전”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