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구미시, 일회용품 없는 청사 만들기 돌입

이달부터 매주 수요일 청사 내 일회용품 없는 날 지정

김재수 기자 | 입력 : 2021/04/06 [12:28]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최근 급증한 플라스틱 발생량을 줄이고, 친환경 소비문화를 확산하기 위하여 공공기관부터 솔선수범하고자 일회용품 없는 청사 만들기에 돌입한다.

 

시는 전 직원에게 ▲청사 내 회의 진행 시 일회용 종이컵, 병입수(페트병) 사용을 금지하고 ▲외부인 방문 시 다회용품(컵․접시)비치하여 사용 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오는 4월 7일을 시작으로 매주 수요일 일회용품 없는 날을 지정하여 직원이 청사 내 카페(열린나래)를 이용할 경우 개인컵(텀블러)에만 테이크아웃이 가능하며, 외부 카페를 이용 할 경우에도 청사 내 일회용 컵 반입이 금지된다.

 

시는 환경부 정책에 발맞추어 주 1회 사용 규제를 시작으로 단계별로 요일을 확대하여 2023년도 일회용품 사용 제로(zero)화를 만들기 위해 적극 홍보하고 집중 관리 할 예정이다.

 

장재일 자원순환과장은 “공공기관부터 솔선수범하여 일회용품을 줄이기를 실천하고, 민간부분까지 확대 되어 일회용품 줄이기가 생활 습관으로 자리 잡을 수 있기를 바란다.” 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신과 함께 시즌2’ 배우 박하선 출연! 팔색조 매력 과시 예고! 마라맛 솔직 입담에 스튜디오 발칵?!
1/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