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산시] ‘자기야’ 박주희·‘미스터트롯’ 최정훈 홍보대사로 위촉

박경귀 시장 “가수 박주희·최정훈, ‘아트밸리 아산’ 위한 적임자”

조영랑 | 입력 : 2023/05/17 [16:50]

 

▲ 박주희·최정훈 홍보대사 위촉식     

 

아산시(시장 박경귀)가 가수 박주희, 최정훈을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박경귀 아산시장은 17일 시청 상황실에서 가수 박주희와 최정훈에게 홍보대사 위촉패와 이벤트 명함을 전달했다.

 

2001년 ‘럭키’로 데뷔한 가수 박주희는 메가 히트곡 ‘자기야’를 보유한 23년 차 베테랑 가수다. 2016년 MBC <가요베스트> 대제전 베스트가요상, 제50회 가수의 날 시상식 한국가요발전공로상,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 성인가수상 등을 수상한 바 있으며, 지난 2020년에는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2>에 출연해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2010년 아이돌 그룹 퍼스트로 데뷔한 가수 최정훈은 2020년 당시 병장 신분으로 출연한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으로 화제를 모았다. 전역 후 ‘고속도로’를 발표하며 트로트 가수로 정식 데뷔했고, 박주희와 함께 듀엣곡 ‘딱이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최근에는 MBN <불타는 트롯맨>에 출연하기도 했다.

 

장르별 음악 축제를 기획하고 있는 아산시는 트로트 분야에 탁월한 재능과 풍부한 인적 네트워크를 가진 박주희, 최정훈 홍보대사가 아산시 문화 예술 공연 추진에 기여하고, 시민에게 큰 즐거움을 선사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별히 두 사람은 홍보대사로 위촉되기 전, 제62회 성웅 이순신 축제 개막을 앞두고 시 정책특별보좌관단과 함께 거리 홍보 캠페인에 나서기도 했다.

 

박경귀 시장은 홍보대사 위촉식에서 “축제 홍보를 위해 발 벗고 나서주신 두 분의 열정적인 모습을 보고 꼭 홍보대사로 모셔야겠다고 생각했다”면서 “흔쾌히 홍보대사 제안을 수락해주신 두 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아산시는 ‘아트밸리 아산’이라는 새로운 도시브랜드와 함께 고품격 문화예술도시로 도약하고 있다”면서 “그래서 국내 최고의 뮤지션, 예술가이신 홍보대사님들의 역할도 아주 중요하다. 여러분의 역량과 인맥을 우리 아산시를 위해 적극 활용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박주희 홍보대사는 “20년 넘게 활동하면서 여러 지역 홍보대사를 경험해봤는데, 이렇게 따뜻하게 맞이해주신 곳은 아산시가 처음”이라면서 “(아산시 홍보대사)명함도 태어나 처음 가져본다. 정말 감사하다”며 밝게 웃었다.

 

박주희 대사는 “지난 성웅 이순신 축제 홍보 활동에 참여하면서 아산시가 마음에 많이 와닿았다”면서 “가수로서 시민 여러분께 즐거움을 드리는 것만큼 아산시를 위한 일이 또 있나 싶다. 아산시 발전과 시민 행복에 원동력이 될 수 있도록 이 한 몸 바쳐 열심히 해보겠다”고 말했다.

 

최정훈 홍보대사는 “아산시 홍보대사가 됐다고 하니 아산의 아들이 된 것 같은 마음”이라면서 “감사하고 영광”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귀한 역할을 맡겨주신 만큼, 제 노래 제목처럼 ‘고속도로’를 누비는 멋진 가수이자, 아산시를 널리 알리는 홍보대사로서 열심히 활동하겠다”고 말했다.

 

이들은 아산시 독거노인들을 위해 써달라며 쌀 200kg을 기부하며 홍보대사로서 아름다운 첫발을 내디뎠다. 위촉식을 마친 뒤에는 고향에 대한 건전한 기부문화조성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아산 고향사랑 기부제’ 홍보 활동도 펼쳤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송지은♥박위, ‘전현무계획’ 첫 게스트 출격! 예능 최초 동반 출연
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