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불후의 명곡’ 로맨틱 홀리데이 특집! 내로라하는 보컬리스트 한 자리에! '기대 폭발'

김재수 기자 | 입력 : 2022/11/11 [10:18]

 

 

‘불후의 명곡’이 로맨틱 홀리데이 특집으로 가을밤을 촉촉하게 물들인다.

 

오는 12일(토) 방송되는 ‘불후의 명곡’ 580회는 ‘로맨틱 홀리데이 2022’ 특집으로 꾸며진다. 거미, 하동균, 잔나비, 조성모, 바비킴, 빅마마 이영현, 황치열, 김호중 등 내로라 하는 가요계 보컬리스트들이 라인업을 빼곡히 채웠다.

 

이번 ‘로맨틱 홀리데이 2022’는 지난 7월 강릉에서 열린 ‘불후의 명곡 – ROCK Festival in 강릉’ 특집에 쏟아진 팬과 시청자의 성원에 힘입어 기획됐다. 지난 10월 17일 경상북도 의성 의성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로맨틱 홀리데이 2022’는 8명/팀의 보컬리스트가 현장에 자리한 많은 팬들과 호흡하며 더욱 달콤하고 황홀한 순간들을 선사했다.

 

목소리만 들어도 단번에 누구인지 알아챌 만큼 ‘목소리 지문’이 박힌 ‘로맨틱’ 보컬리스트들이 어떤 무대로 가을밤 아련한 추억을 소환했을지 기대를 모은다.

 

스튜디오를 벗어나 선선한 야외에서 관객들을 만나는 출연진들 역시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거미는 “제가 보고 싶었던 분들을 다 불러주셨다”며 화려한 라인업을 언급했고, 조성모는 “다시 신인같이 기다려지고 막 설레더라”며 관객 앞에 서는 소감을 전했다. “여러분들과 함께 즐기겠다”는 바비킴에 이어 하동균은 “가을에 즐겨 들으시는 무대를 할 것”이라고 했고, 이영현은 “같이 음미해 주시면 좋겠다”고 바랐다. 김호중은 “열심히 준비했다”는 담백한 소감, 황치열은 “오신 분들과 함께 호흡하겠다”고 밝혔고, 잔나비는 전설급 가수들의 라이브 무대에 기대를 당부했다.

 

‘로맨틱 홀리데이 2022’는 출연진들의 컬래버레이션 무대가 더해져 더욱 특별하게 준비됐다. 이번 특집을 위해 가수들은 미리 합동 무대를 기획하며 연습에 구슬땀을 흘렸다는 후문. 보컬리스트들이 어떤 조합으로 뭉쳐 시너지를 냈을지 기대감이 고조된다. 이들이 만들어낼 컬래버레이션 무대가 많은 

 

팬들과 시청자들에게 새롭고 다채로운 즐거움을 전할 전망이다.

 

뿐만 아니라 이번 특집에는 가을밤을 아름답게 수놓은 드론쇼가 진행돼 많은 관객들의 박수와 탄성을 자아냈다. 관객들은 물론이고 출연진들 역시 모두 가을 밤하늘에 피어나는 드론쇼를 바라보며 황홀경에 푹 빠졌다고. 내로라하는 보컬리스트들의 무대와 환상적인 드론쇼가 눈과 귀를 모두 만족시키며 공연 내내 꿈 같은 시간들로 꽉 채워졌다는 관계자의 전언이다.

 

깊어진 가을, 잊을 수 없는 로맨틱한 순간을 선사할 ‘불후의 명곡’ 로맨틱 홀리데이 2022 특집은 오는 12일(토)과 19일(토), 2주에 걸쳐 방송된다.

 

한편, 매 회 다시 돌려보고 싶은 레전드 영상을 탄생시키는 ‘불후의 명곡’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10분 KBS2TV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 불후의 명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권지안(솔비), 12일(내일)부터 광주 5·18민주광장에 미디어 아트 선보인다
1/20
광고
광고